압구정 오설록 티하우스에 다녀왔어요.







압구정에 새롭게 생긴 '오설록 티하우스'

커피숍은 넘치도록 많지만 찻집은 거의 사라져가는 요즘
분위기 있으면서 현대적인 인테리어가 있는 반가운 곳이지요

옆지기와 함께 오랜만에 한가로운 티타임을 즐기고 왔습니다.







'오설록 티하우스'는 전체적으로 차분하고 안락한 느낌의 1층 모습이네요.
1층에서는 주문을 받는 곳과 넓은 테이블, 구석구석 숨어 있는 듯한 테이블이 준비되어 있었고요.
2층에도 넉넉한 자리가 준비되어 있었답니다.







2층은 넓게 탁 트인 느낌에 건물 골격물을 노출시킨 인테리어로 꾸며져 있더군요. 







'레드빈 부라우니''그린티 롤케익''다즐링''그린티 카라멜라떼'를 시켜 먹었답니다.

달달한 맛과 부드러운게 넘어가는 다즐링 맛이 참 좋더군요.





너무 화려하지 않고 차분한 분위기에서 씁쓸하면서도 부드러운 차를 마시고 싶다면
"오설록 압구정 티하우스" 가 좋은 것 같아요.



Posted by 하얀구름세상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prada 2013.04.27 13:5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수 있었던 가장 큰 원동력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