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월 26일 SKT가 데이터 무제한 요금제를 실시하고
무늬만이네 아니네로 공격하고 반격하고 하더니

결국 KTLG도 데이터 무제한 요금제를 실시하네요.


무제한 와이파이에 무제한 3G까지! KT, 무제한 데이터의 양 날개를 펼친다

▶ KT, 3W 토털 네트워크 경쟁력을 기반으로 3G 데이터 무제한 서비스 시행
 - 기본료 5만 5천원 이상의 i요금제 고객에게 자동으로 제공
 - 와이파이와 3G를 자유롭게 넘나들며 무제한 무선데이터 이용 가능
▶ 3G 데이터 다량 이용고객은‘데이터 무제한’, 소량 이용고객은‘데이터 이월’로 효율적인 무선인터넷 사용 가능
    해 고객의 선택폭이 더욱 확대
▶ 세계 유일의 3W 네트워크를 통한 무제한급 서비스 제공
▶ 망 부하시에 한해 일시적 QoS 제어 예정이나, 충분한 네트워크 용량 확보로 제어 가능성 희박


휴대폰으로 와이파이는 물론 3G 이동통신망을 이용해 전국 어디서나 무선데이터를 무제한 사용할 수 있는 길이 열렸다.

강력한 유무선 토털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모바일 원더랜드’를 만들어가고 있는 KT(회장 이석채,
www.kt.com)는

 9월 10일부터 ‘3G 데이터 무제한 서비스’를 시행한다고 9일 밝혔다.

이에 KT 고객은 무제한 와이파이(Wi-Fi)와 무제한 3G(WCDMA) 서비스를 동시에 이용할 수 있게 됐다.

이미 넉넉한 3G 무료데이터 용량과 데이터 이월 및 우수한 와이파이망을 통해

실질적인 ‘데이터 무제한급’ 서비스를 제공해온 KT는,

스마트폰 가입자가 다양한 계층과 지역으로 확대되면서 예상보다 빨리 증가하고,

아이덴티티 탭 등 태블릿PC 출시가 본격화됨에 따라

언제 어디서나 고객이 네트워크에 접속해 무선데이터를 무제한 사용할 수 있도록

 ‘3G 데이터 무제한 서비스’ 도입을 결정한 것이다.

‘3G 데이터 무제한 서비스’는, i형 정액 요금제중 무선데이터 사용량이 많은 고객이 주로 이용하는

5만 5천원 이상의 ‘i-밸류(55,000원), i-미디엄(65,000원), i-스페셜(79,000원), i-프리미엄(95,000원)’ 등

4종의 요금제에 가입한 고객에게  별도의 가입절차 없이 자동으로 제공된다.

이에 따라 데이터 다량 이용고객은

3G 데이터 무제한 서비스(테더링 포함)로 추가 요금부담 없이 무선인터넷을 마음껏 이용하면 되고,

소량 이용고객은 업계 유일의 데이터 이월 서비스를 통해 사라지는 데이터 없이 알뜰하게 무선인터넷을 쓰면 된다.
또한 웹서핑이나 메신저 같은 저용량 데이터서비스를 이용하거나 이동중일 때,

와이파이가 없는 곳에서는 3G 네트워크를 이용하고,

대용량 애플리케이션 다운로드나 데이터 전송속도가 중요한 VOD/MOD를 즐길 때는

우수한 품질의 ‘KT 올레 와이파이’ 네트워크를 이용할 수 있어 더욱 편리하고 효율적이다.





KT는 이번 ‘3G 데이터 무제한 서비스’ 도입으로 세계 최고의 3W 네트워크  경쟁력을 고객들이 마음껏 누릴 수 있게 되어

스마트폰 가입 고객과 데이터 매출 증대가 더 가속화되고

무선데이터 시장의 주도권을 더욱 확고히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고객들이 무선데이터 이용시 가장 선호하는 와이파이 네트워크를 지속 강화해

이미 35,000 곳을 넘어선 올레 와이파이 존을 연말까지 4만 국소, 내년에는 10만 국소로 확대할 계획이다.

뿐만 아니라 ‘이동 와이파이’로 활용할 수 있는  와이브로(WiBro)도 수도권에 이어

10월부터는 5대 광역시와 경부/중부/호남/영동 고속도로 등에서 서비스를 제공하고

내년 3월부터는 전국 84개 시로 서비스를  확대할 예정이어서

데이터 무제한 이용고객 증가에 따른 망 부하를 충분히 수용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한편 KT는 3G 데이터망에 과부하가 발생할 경우

일부 데이터 다량 이용고객의 QoS를 일시적으로 제어하는 최소한의 제한 조치를 둬서

3G 데이터 무제한의 혜택이 다수의 고객에게 돌아가고 안정적인 네트워크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하지만 KT는 데이터 트래픽이 많은 지역에 이미 와이파이와 와이브로 네트워크를 충분히 구축해 지속 확대하고 있으며

3G 네트워크 용량 증설도 계획하고 있어 망 과부하 발생이나 QoS 제어 가능성은 매우 희박하다고 덧붙였다.

QoS 제어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쇼 홈페이지(www.show.co.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그리고 테더링 서비스는 무제한 데이터 사용이 가능하지만

OPMD(쇼 데이터쉐어링) 서비스는 기존 무선데이터 제공량 내에서 이용가능하고 초과될 경우 1MB당 51.2원이 과금된다.

KT 개인고객부문 마케팅전략담당 강국현 상무는

“3G 데이터 무제한 서비스 제공에 따라 고객은 언제 어디서나 본인의 필요와 이용상황에 따라 적합한 네트워크를 선택하여

세계 최고 수준의 무선인터넷을 부담 없이 이용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고객이 원하는 혁신적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데이터 무제한 적용대상 요금제 및 이용기준

 


        ※ 아이폰 평생요금제의 경우도 평생-밸류/미디엄/스페셜/프리미엄 요금제에 동일 제공함
      ※ i-프리미엄(95,000원)의 음성은 유무선 망내 무제한이고 망외 800분 무료

       ▶ 데이터 무제한: 3G(WCDMA)와 와이파이망에 상관없이 무제한 이용

            - 통화안정을 위한 네트워크 관리
                . 3G(WCDMA) 망 부하 미 발생: 무제한 서비스 제공
                . 3G(WCDMA) 망 부하 발생시: 일부 서비스 QoS 관리 (단, 와이파이에서는 제한 없이 이용 가능)
                . 요금제별 3G(WCDMA) 데이터 일일 기준 사용량

                . 관리대상 서비스 : VOD/MOD 다운로드 및 스트리밍 등
                . 사용가능 서비스 : 웹서핑, 메일동기화, 메신저 서비스 등

            - OPMD(쇼 데이터쉐어링)서비스는 아래(기존 무선데이터) 제공량  내에서 허용하며, 초과시 0.025원/0.5KB 적용

  (출처 : http://smartblog.show.co.kr/253)

이런~~

 뉴스에서나 블로그에서 'SKT 무늬만 무제한'이라더니

KT도 똑같은 내용이라고 꼬집은 글들이 많네요.

 

이 내용으로 보면 KT도 부하 발생시 QoS관리를 한다니 같은 거네요.

요금제도 5만5천원제부터 적용되니 비용도 같네요.

 

결국 두 통신사의 네트워크 구축망의 품질에 따라 결판이 나겠네요.

과부하의  발생빈도와 대처반응이 조만간 여기저기 블로그에서 평가가나겠지요.

 

LG도 LG 유플러스가 이달 중 데이터 무제한 정액제를 실시한다고 오늘 발표했지만 

글쎄, 결국 품질 싸움이니 LG는 정액제를 한다고해도 따라가기 힘들다고 생각합니다.

Wi-Fi든 3G든 싸움터에 뛰어든게 늦은 후발주자이니 

네트워크 구축망이 더 잘되어 있으리라 보기 힘들기 때문입니다.

그 동안의 전략대로 데이터 무제한 적용 요금제가 두 타사보다 저렴하다면 조금은 경쟁력이 있을지도....

LG 요금제도 조만간 한번 분석해 보는 것도 재미있을 것 같네요.


Posted by 하얀구름세상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Tory Burch Heels 2013.04.29 09:4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국과 중국은 자고로 활발한 문화교류를 진행해 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