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정액 채취

정액검사 시행 전 2-3일간 사정을 금해야 합니다.  

 

2. 정액검사 정상치 

- 정액의 양은 2~4cc

- 1cc당 정자의 수: 4000만 마리 이상

- 전진운동을 하는 정자: 전체의 50 % 이상

- 기형정자: 50 %미만

※ 정액 검사결과 비정상인 경우 원인을 찾기 위해 비뇨기과에서

다시 고환 검사와 각종 비뇨기 계통의 검사를 받아야 합니다

 

3. 정자 기능검사

대개 정액 검사가 정상인 경우에 시행한다.

그 중 가장 대표적인 검사는 성교 후 검사로 여성의 배란기에

정자와 자궁 경부 점액과의 상호작용을 검사하는 것이다.

그 외에 투명대를 제거시킨 햄스터의 난자와 환자의 정자를 수정시키는 정자 투과검사, 점액 투과 검사,

그 외 인간 투명대 결합, 정자의 운동성 및 속도의 측정 등 많은 방법이 개발되어 있다.

 

4. 내분비 검사

내분비 기능의 장애로 유발된 남성 불임은 전체의 5%로

혈청 내 뇌하수체 호르몬(FSH, LH, prolactin), 테스토스테론, 에스트로겐을 검사한다.

다른 장기의 호르몬이나 ACTH, TSH, GH등의 뇌하수체 호르몬 검사는

병력과 신체 검사에서 관련 질환이 의심될 때 시행한다.

 

5. 염색체 검사

대개 병력과 신체 검사에서 염색체 검사의 필요성이 판단된다.

고환 크기가 2-5ml 정도이면서, 단단하고, 무정자증이면서,

FSH와 LH농도가 매우 높은 경우에는 염색체 검사를 실시하게 되는 데,

클라이네펠트 증후군(Klinefelter syndrome, 47XXY 또는 46XY/47XXY)이 가장 흔하다.

 

6. 고환조직검사

고환 조직 검사는 고환 크기가 정상이면서도

정액 검사와 내분비 검사로 무정자증 또는 심한 정자감소증으로 그 원인이 추정되지 않을 때 시행한다.

개방 생검법이나 경피적 천자 생검법을 이용하며, 양측 고환 모두를 검사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참고 자료 - 제일병원 사이트)

 불임 검사 - 여성 검사 종류

 불임 원인

'클리닉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불임 치료 생활수칙 10조  (0) 2010.11.24
불임 원인  (1) 2010.10.28
불임 검사 - 남성 검사 종류  (2) 2010.10.28
배란일 계산 방법 정리  (0) 2010.10.28
2010년 난임 부부 지원사업  (0) 2010.10.21
2010년 난임 부부 지원사업 신청 안내  (0) 2010.10.16

Posted by 하얀구름세상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louboutin uk 2013.04.23 01: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남의 생활과 비교하지 말고 제 자신의생활을 즐겨라.

  2. nike 2013.04.30 10: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대만 보이네요 그대만 들리네요